ISLAND INDEX

Languages

  • 여름
  • 가을

Fumie Fujiwara

작품 No. ho14

The World from one and only Perspective

'길가의 돌'도 지구의 오랜 역사를 구현하는 증인

채석장에 있던 돌을 이용해 돌의 시점에서 본 풍경을 그린다. 돌들이 문자 그대로 몸을 가루로 만들어 자신의 색과 경도로 그린 세토우치의 현재가 검은 샌드페이퍼 위에 나타난다. 그려지며 마모되어 줄어드는 돌도 동시에 전시되어 혼지마에서 산출되는 다양한 돌의 개성도 즐길 수 있다.

작품 정보

지역 혼지마 카사시마
개관 시간
휴일
요금
비고

다른 작품

트마리 / 코우쇼우

카사시마

기타